문재인정부 첫 검찰총장 후보 4명 프로필

게시됨: 업데이트됨:
42
뉴스1
인쇄

문재인 정부 첫 검찰총장 후보로 소병철 농협대 석좌교수(59·사법연수원 15기)와 문무일 부산고검장(56·18기), 오세인 광주고검장(52·18기), 조희진 의정부지검장(55·19기) 등 4명이 추천됐다.

1. 소병철 후보자

24

소 후보자는 전남 순천 출신으로 광주제일고와 서울대 법대를 졸업하고 1986년 서울지검에서 검사 생활을 시작했다.

그는 법무부 검찰과장, 서울지검 조사부장, 법무부 정책기획단장, 법무부 기획조정실장, 대검찰청 형사부장 등을 역임한 검찰내 '기획통'으로 꼽혔다.

소 후보자는 신중한 성품으로 분석력과 기획 능력이 뛰어나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1998년 '북풍사건'을 수사했으며 서울지검 조사부장 재직 당시 재벌 2·3세 사교모임을 상대로 한 수백억원대 사기사건 등을 맡았다.

2013년 검찰을 떠난 뒤 후학양성에 힘써온 점 등이 높게 평가받고 있다. 2014년 3월부터 농협대학교 석좌교수와 순천대학교 사회과학대학 법학과 석좌교수 등을 맡고 있다.

△전남 순천(1958년생) △광주제일고 △서울대 법학과 △서울대 대학원 법학과 △제25회 사법시험 합격(사법연수원 15기) △서울지검 검사 △서울지검 서부지청 검사 △법무부 검찰2과 검사 △대검 검찰연구관 △수원지검 여주지청장 △서울고검 검사 △주미대사관 법무협력관 △부산고검 검사 △법무부 검찰2·1과장 △서울지검 조사부장검사 △수원지검 형사1부장검사 △법무부 정책기획단장(서울고검 검사) △대검 범죄정보기획관 △대전지검 차장검사 △법무부 기획조정실장 △법무부 범죄예방정책국장 △대검찰청 형사부장 △대전지검 검사장 △대구고검 검사장 △법무연수원 원장 △농협대 석좌교수 △법무연수원 석좌교수 △한국법무보호복지공단 이사

2. 문무일 후보자

24

문 후보자는 광주 출신으로 광주일고와 고려대 법대를 졸업한 뒤 28회 사법시험에 합격해 검사에 임용됐다.

그는 대전지검 논산지청장과 서울지검 부부장검사, 제주지검 부장검사, 대검 특별수사지원과장·과학수사2담당관, 수원지검 2차장, 인천지검 1차장, 서울서부지검장 등을 지냈다.

검찰 내 특수통으로 분류되는 문 후보자는 지난 2002년 8월부터 2003년 3월까지 대검 공적자금비리합동단속반에서 활약했으며 2004년 제주지검 부장검사 시절 '노무현 대통령 측근비리' 특별검사팀에 파견됐다.

2008년 서울중앙지검 특수1부장 재직 때에는 효성그룹의 비자금 조성 의혹과 관련한 이명박 대통령 사위 수사 등을 맡아 효성 실무진 등을 구속하기도 했다.

서울서부지검장 시절에는 조현아 전 대한항공 부사장의 땅콩회항 사건을 총지휘하며 조 전 부사장을 구속했다.

2015년 정치권에 큰 파장을 몰고 왔던 '성완종 리스트 의혹 사건' 특별수사팀장을 맡아 수사팀을 이끌기도 했다.

△1961년 광주 출생 △광주일고 △고려대 법학과 △제28회 사법시험 합격(사법연수원 18기) △대구지검 검사 △대전지검 논산지청장 △서울중앙지검 부부장검사(대검 연구관) △제주지검 부장검사 △대검 특별수사지원과장, 과학수사2담당관, 중앙수사1과장 △서울중앙지검 특수1부장 △수원지검 2차장 △인천지검 1차장 △광주고검 차장 △법무부 범죄예방정책국장 △서울서부지검장 △대전지검장 △부산고검장

3. 오세인 후보자

42

오 고검장은 강원 양양 출신으로 강릉고와 서울대 법대를 졸업했으며 28회 사법시험에 합격해 수원지검에서 검사생활을 시작했다.

오 고검장은 성실하고 합리적인 성품으로 상황판단능력과 문제해결능력이 탁월하다는 평가를 받는다. 김주현 전 대검차장, 강찬우 전 수원지검장과 함께 '18기 트로이카'로 불리며 공안, 기획 등 다방면에서 실력을 인정받았다.

대검 공안2과장, 서울중앙지검 공안1부장, 대검 공안기획관, 서울중앙지검 2차장 등 공안 분야 주요 보직을 거친 오 고검장은 2007년 서울중앙지검 공안1부장 재직시절 박근혜 당시 전 한나라당 대표 관련 고소 사건을 수사했으며 서울중앙지검 2차장 시절 전교조 정당가입 수사를 지휘했다.

그는 대검 대변인과 대검 기획조정부장 등을 역임하며 공보와 기획분야에서도 역량을 발휘했다.

오 고검장은 중수부 폐지 후 초대 반부패부장을 지냈으며 서울남부지검장 부임 후에는 증권범죄합수단을 이끌며 전두환 전 대통령 사돈기업 동아원 주가조작 사건과 증권가 비리 사건 수사에 성과를 거뒀다.

△1965년 강원 양양 출생 △강릉고 △서울대 법대 △수원지검 검사 △대구지검 부부장검사 △대검 검찰연구관 △대검 공안2과장 △서울남부지검 형사6부장검사 △대검 범죄정보1담당관 △서울중앙지검 공안1부장검사 △대검 대변인 △대검 공안기획관 △서울중앙지검 2차장검사 △대구고검 차장검사 △대검 기획조정부장 △법무연수원 연구위원 △대검 반부패부장 △서울남부지검장 △광주고검장

4. 조희진 후보자

42

조 후보자는 충남 예산 출신으로 서울 성진여고와 고려대 법대를 졸업하고 1990년 서울지검에서 검사생활을 시작했다.

조 후보자에게는 대한민국 사상 최초의 여성 검사장 등 '검찰 내 여성 1호'라는 수식어가 따라다녔다.

1998년 첫 여성 법무부과장, 2004년 의정부지검 형사4부장으로 첫 여성 부장검사가 됐다. 2005년에는 사법연수원 교수로 첫 여성 검찰교수로, 2008년에는 서울중앙지검 형사7부장으로 서울중앙지검 내에서 수사부서를 지휘하는 첫 여성 부장검사로 발탁됐다.

2009년에는 고양지청 차장검사로 지내며 국내 제1호 여성 차장검사, 이듬해 천안지청장으로 첫 여성지청장에 부임했다.

검찰 내에서 여성정책을 연구하고 추진해왔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2005년에는 여성폭력에 관한 국내외 판례를 연구한 '여성과 법'을 발간했고, 여성범죄실태분석, 아동대상 성폭력 범죄에 대한 양형분석 등의 논문을 썼다.

△충남 예산(1962년생) △서울 성신여고 △고려대 법대 △미국 인디애나 블루밍턴 법과대학원 △제29회 사법시험 합격(사법연수원 19기) △서울지검 검사 △수원지검 검사 △서울지검 북부지청 검사 △법무부 여성정책담당관 △서울지검 동부지청 검사 △서울고검 검사 △법무부 검찰국 검사 △의정부지검 형사4부장검사 △사법연수원 교수 △서울중앙지검 공판2부장검사 △서울중앙지검 형사7부장검사 △서울고검 검사 △의정부지검 고양지청 차장검사 △대전지검 천안지청장 △서울고검 검사(국가경쟁력강화위원회 파견) △법무연수원 연구위원 △서울고검 차장검사 △제주지검 검사장 △의정부지검 검사장

Also on The Huffington Post

Close
문재인 트럼프 한미 정상회담
/
페이스북
트윗
AD
이 기사 공유하기
닫기
기존 슬라이드

수정 사항 제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