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파이더맨' 톰 홀랜드가 한국에서 만나고 간 특별한 팬(사진)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영화 '스파이더맨:홈커밍'을 홍보하기 위해 한국을 찾은 배우 톰 홀랜드가 조로증 환자 홍원기(12) 군을 만났다. 홍 군은 스파이더맨 캐릭터의 팬으로, 후원을 돕고 있는 쉐어앤케어가 소니 픽처스를 통해 이번 만남을 주선한 것으로 알려졌다.

sharencare

sharencare

홍 군은 2일 서울 영등포 타임스퀘어에서 열린 영화 '스파이더맨:홈커밍'의 레드카펫 행사에 참석해 잠시 홀랜드와 인사를 나누는 장면이 사진으로 포착되기도 했다. 오센은 이날 레드카펫 행사 직후 단둘이 만나 기념사진을 찍고 이야기를 나누는 시간이 계획돼 있었다고 전했다.

9999

레드카펫 행사 중 잠시 만난 홍원기 군과 톰 홀랜드 씨

홍원기 군의 사연은 여기(링크)에서 더 볼 수 있다.

*아래 슬라이드는 옆으로 넘겨 볼 수 있습니다.

Close
한국에 온 '스파이더맨' 톰 홀랜드
/
페이스북
트윗
AD
이 기사 공유하기
닫기
기존 슬라이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