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식입장] '뮤뱅' 측 "폭발물 여부 확인 완료..사녹·방송 재개"

게시됨: 업데이트됨:
4
뉴스1
인쇄

'뮤직뱅크'가 폭발물 여부 확인을 완료했다.

30일 KBS 2TV '뮤직뱅크' 측은 "KBS에 폭발물을 설치했다는 협박을 받고 경찰에 신고, 관람객들을 대피시킨 후 경찰과 탐지견이 폭발물 수색에 나섰다"라고 밝혔다.

하지만 현재는 이러한 폭발물 수색을 완료, 폭발물이 없다는 것을 확인하고 예정대로 방송을 진행한다고 전했다. 경찰도 해산했고 주위를 막고 있던 폴리스라인도 뜯은 상황이다.

이날 한 남자는 에이핑크를 해하기 위해 '뮤직뱅크' 녹화장에 폭발물을 설치했다고 협박했다. 이는 앞서 에이핑크에게 살해 협박과 쇼케이스 폭파 협박한 자와 동일인물로 추정되고 있다.

에이핑크는 지난 14일 한 협박범으로부터 살해 협박을 받았다. 그는 에이핑크 컴백 쇼케이스를 앞둔 26일에도 에이핑크 소속사에 전화해 "쇼케이스 장소를 폭파시키겠다"고 말한 바 있다.

당시 에이핑크 측은 경호 인력을 늘렸고, 마포 경찰서는 경찰 특공대와 폭발물 탐지견을 출동시켜 현장을 수색케 했다.

수정 사항 제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