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보] 경리 "몸매 관리 비결은 초콜릿 한입씩 먹기"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배우 경리가 괌의 아틸란티스 소녀로 변신했다.

글로벌 한류 매거진 케이웨이브 엠(KWAVE M)은 최근 경리와 함께한 화보를 공개했다. 이번 화보는 괌 현지 로케이션으로 진행된 것으로, 공개된 화보 속에는 괌의평화롭고 아름다운 풍경을 배경으로 건강한 경리의 모습이 담겨 있다.

경리는 이날 현지의 뜨겁고 열정적인 무드 안에서 실키한 원피스와 슬립 등 페미닌한 의상으로 여신과도 같은 자태를 뽐냈다. 또한 스트리트한 티셔츠와 팬츠 등의 스타일링 또한 훌륭하게 소화해 건강한 섹시미의 진수가 무엇인지 보여줬다.

케이웨이브 엠에 따르면 경리는 이날 괌의 뜨거운 볕 아래 타이트한 촬영 일정에도 그녀 특유의 씩씩함과 귀여움으로 현장 분위기를 이끌었다는 전언. 새벽부터 시작된 로케이션은 늦은 저녁까지 이어졌고, 바다까지 들어가 포즈를 구사하는 열정을 보여 ‘역시 프로!’라는 스태프들의 찬사를 받아냈다.

1

kakao

이어진 인터뷰에서 “사람들이 보는 나의 첫 인상은 차가운 쪽이 대부분이다. 말을 잘 못 붙이겠나보다.(웃음)"며 실제 나는 전혀 그렇지 않다고 멋쩍은 웃음을 지었다. “생각보다 허당이다. 사람 만나는 거 좋아해서 대화하고 싶어하고 그 사람이 궁금하고그런 편이다.”고 이야기를 이어나갔다.

경리는 촬영 후 이어진 인터뷰에서 건강한 보디 관리 비법에 대해 묻자 “태생은 살이 안 찌는 체질이었다. 근데 고3 때부터 찌기 시작하더니 이제는 관리를 해야만 하는 몸으로 바뀌더라”라며 “체계적인 데일리 식단을 유지하는 건 아니고, 반드시 관리가 필요하거나 단기간에 빼야만 할 일이 생기면 집중해서 하는 편이다. ‘하루에 한 끼를 맛있게 먹자’며 버티려고 한다. 나만의 시크릿 팁이 있다면 ‘초콜릿’ 한 입씩 먹기”라며 귀여운 미소로 답했다.

한편, 경리는 소속된 나인뮤지스의 컴백으로 활발한 활동을 이어나가고 있다. 오는 7월에는 서울 용산구 블루스퀘어 삼성카드홀에서두번째 단독 콘서트 ‘리마인(RE:MINE)을 개최할 예정이다.

경리의 더 많은 화보는 매거진 케이웨이브 엠(KWAVE M) 49호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1

1

kakao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