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경화 외교부 장관의 국회 예방을 거부한 정당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news1

연합뉴스는 20일 강경화 외교부 장관이 외교 현안에 대한 협조를 요청하기 위해 국회를 찾아 여야 지도부 일부를 만나기로 예정했다고 전했다.

그러나 자유한국당과는 만나지 못할 예정이다.

서울경제에 따르면 자유한국당 정우택 원내대표는 강 후보자와의 만남을 거절한 것으로 알려졌다.

그러나 연합뉴스에 따르면 국민의당 박주선 비상대책위원장과 김동철 원내대표는 전날까지 예방에 응할지 여부를 확정하지 않았다는 보도가 나갔으나 이날 아침 만나기로 최종 결정했다고 한다.

SBS뉴스는 민주당 추미애 대표가 일정상 여건이 되지 않아 22일 강 장관을 만나기로 했다고 전했다.

연합뉴스는 이날 오후 강 장관이 민주당 우원식 원내대표와 바른정당 주호영 원내대표를 방문해 한미정상회담 등 외교 현안에 대한 국회의 협조를 요청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국민의당과의 자세한 일정은 아직 보도된 바 없다.

앞서 야3당은 강경화 외교부 장관의 임명을 '부적격 인사'라 비판하며 인사청문회 보고서를 끝내 채택하지 않았으나, 문재인 대통령이 임명을 강행한 바 있다.


kaka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