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7년 06월 19일 19시 23분 KST

세월호 선체 밖에서 사람의 치아로 추정되는 물체가 발견됐다

뉴스1

세월호현장수습본부는 19일 사람의 것으로 보이는 치아 1점이 발견됐다고 밝혔다.

현장수습본부에 따르면 전날 오전 9시 20분쯤 선체 외부 선미 인접 구역에서 치아 1점이 발견됐다.

이 장소는 선체 내부에서 꺼낸 지장물들을 옮기는 동선에 속하는 지점이다. 수습본부는 치아가 3∼5층 객실부 44개 수색 구역 중 한 곳에서 거둬들인 지장물 사이에 끼어있다가 고철 운반 과정에서 흘러나왔을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수습본부 관계자는 "치아가 1점 뿐이라 신원확인을 위한 치열 감식은 어렵다"며 "유전자 감식을 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단원고 학생 객실이 있던 4층과 교사·승무원 객실 등이 있는 5층에 대해선 수색을 끝냈으며 일반인 객실과 식당 등이 있는 3층(3-11, 3-13구역)도 20일 중으로 1차 수색을 완료하게 된다.

현재 신원이 확인되지 않는 미수습자는 단원고 남현철군, 박영인군, 양승진 교사와 일반 승객 권재근씨·혁규군 부자 등 5명이다.

kaka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