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성적인 남성을 찾는 게이'가 반드시 자기혐오나 안티 게이는 아닌 이유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gay

내가 알고 지낸 세월 내내 부모님에게 커밍아웃을 할까 말까 고민하던 태국인 친구가 있었다. 그는 몇 달 전에 마침내 부모님에게 털어놓았다. 아버지는 아예 반응을 보이지 않았고, 부모님의 반응은 그의 예상처럼 격렬하지는 않았다.

어머니의 반응에서 분노는 없었지만, 외부에서 보는 게이의 정체성에 대한 생각을 드러내는 발언이 조금 불편하기는 매한가지였다.

“넌 레이디보이는 아니잖니. 네가 어떻게 게이일 수가 있니? 넌 게이처럼 행동하지 않아. 너는 남성적이야. 나는 게이 남성들은 여성적이라고 생각했다.” 어머니의 말이었다.

흔히들 하는 착각이다. 나이가 많고 아무것도 모르는 이성애자들만이 하는 생각도 아니다. 아직도 의식적, 무의식적으로 게이라는 것을 여성성과 동일시하는 게이 남성들이 많다. 게이라는 것은 보통 여성과 연관되어 있는 행동을 하는 것과 같다는 식의 생각을 하는 것이다. 정말 찾기 힘든 사람을 찾는다는 듯이 그라인더 프로필에 ‘Masc4Masc’라고 써놓는 것이 이를 반영한다. [주: Masculine for masculine, '여성성이 없는 남성적인 파트너를 찾는다는 의미다]

게이 남성들은 스스로를 분류하는 일에 집착하곤 한다. 특히 데이팅 앱을 사용할 때 그렇다. ‘남성적 Masc’, ‘여성적 fem’, ‘탑’, ‘바텀’, ‘물건이 크다 hung’, ‘섭 sub’, ‘돔 dom’, ‘트윙크 twink’[주: 젊고 마른 게이, 주로 백인], ‘베어’, ‘오터’[주: 털이 많고 베어보다는 체격이 작은 게이], ‘아빠 daddy’, ‘BBC’[주: big black cock, 성기가 큰 흑인] 등의 인종차별적 용어들이 게이의 삶의 골칫거리가 되다시피 했다. 이런 말들은 우리의 게이로서의 경험을 제한하며, 우리를 하나로 만들어주기보다는 분열시킨다. 그라인더, 스크러프 등의 앱에서 이런 말들은 우리 중 일부를 띄워주고 다른 사람들을 좌절시킨다.

그러나 우리가 분류에 집착하는 걸 그만두자고 말하려면 그럴 만한 이유가 있어야 한다. Masc4Masc는 전형적인 게이의 이미지에 너무 가까운 사람을 잘못 이해되게 하거나 경멸하는 의미를 가질 수도 있지만, Masc4Masc를 비판하는 사람들이 흔히 말하듯 내면화된 동성애 혐오에 의한 자기 혐오일까? 공개적으로 자신은 ‘남성적’이라고 말하고 남성적인 사람을 찾는 것이 스스로의 게이성을 거부하는 행동인가?

내 친구의 어머니처럼 게이 남성과 레이디보이를 연관지을 경우에만, 게이라는 것은 특정 방식(예를 들어, 여성적)으로 행동하고 말한다고 생각할 경우에만 그렇다. 현실 세계에서 어느 정도 시간을 보내본 사람이라면 게이 남성들이 다 혀짤배기 소리를 하고 연약하게 굴지 않는다는 걸 안다. 그런다고 해서 잘못은 아니지만, 그것만이 게이임을 대표하는 것은 아니다. 거칠고 남성적인 것이 이성애를 대표하지 않음과 마찬가지다.

남성성은 여성성과 마찬가지로 게이의 특징이다. 사실 남성성은 수십 년 동안 게이 문화의 초석이 되어왔다. 스톤월 이후 1970년대에는 톰 오브 핀란드 스타일의 남성성이 게이 문화를 규정하다시피 했다. 가슴털과 팔자 수염이 섹시한 것으로 통했고, 빌리지 피플의 디스코 음악이 큰 인기였다. 당시 대중음악계에서 가장 인기있는 게이 그룹이었던 빌리지 피플은 가장 남성적인 정체성들을 대표했다. 경찰, 카우보이, 건설 현장 노동자, 군인, 가죽옷을 입은 바이커 등이었다.



그들은 몸에 털이 많았다. 이는 남성적인 특징으로 여겨지며, 최근 게이들 사이에서 다시 큰 인기를 얻고 있다. 이른바 ‘베어’들만 그런 것도 아니다. 가슴털이 다시 유행이고, 수염도 인기다. 게이들 중에는 이성애자 남성들과 비슷해지려고 수염을 기르는 사람들도 있지만, 그저 스타일로 받아들이는 사람도 있다. 목소리가 낮은지는 그저 개인차에 불과하다.

한편 체육관은 지금도 게이들에게 종교적인 장소에 가깝다. 종교적으로 근육을 가꾸는 장소인데, 근육이야말로 궁극적인 남성성의 육체적 표현이다. 주일 학교 전날인 토요일 밤에 게이바에 가보면 타투에 뒤덮힌 근육질의 팔들이 얼마나 많은지 모른다. 한때는 ‘나쁜 남자’(이 역시 남성적 전형이다)의 패션으로 여겨졌던 타투는 이제 게이들도 이성애자 남성들 만큼이나 좋아한다.

게이 스포츠 바도 있고, 군대에도 게이가 있다. 그리고 양복을 입는 게이 만큼이나 유니폼을 입는 게이도 많다. 그런데 왜 아직도 우리는 게이를 드랙 퀸, 레이디보이와 동일시하는가? 다른 게이들의 남성성을 거부하는 것이(‘Masculine for mascara’) 곧 동성애혐오적으로, 혹은 문제가 있는 것으로 간주되지 않는다면, 남성성 추구도 문제시되지 않아야 한다.

게이 커뮤니티에서 내면화된 동성애혐오가 문제인 것은 사실이다. ‘스트레이트 액팅’, 즉 이성애자인 척한다는 표현을 사용하는 것만 봐도 알 수 있다. 정체성을 밝히지 않기 위해 일부러 남성적인 척하는 것도 그렇다. ‘여성적인 것은 싫다’, ‘진짜 남성’, ‘남성답게 행동하는 남성’이란 표현들도 마찬가지다. 하지만 남성적인 것, 남성적인 남성에게 성적으로 끌리는 것 자체가 문제라고 할 수는 없다.

우리는 게이의 고정관념에 맞서는데 정말 많은 시간과 노력을 쏟지만, 남성적인 남성을 욕망하는 것이 반 게이적이라고 말하는 건 게이의 고정관념을 강화하는 일이 아닌가? ‘Masc4Masc’는 남성적이지 않은 게이 남성들에게 썩 좋지는 않을지 몰라도, ‘Masc4Masc’가 반 게이적이라고 치부하는 게 남성적인 게이들에게 좋은 메시지를 보내는 것도 아니다. 우린 모두 남성이고, 우린 모두 게이다.

여성성, 화려함, 캠프[주: camp. 과장스럽게 게이같이 행동하는 것] 등을 게이와 동일시하는 것은 그러한 특징들을 거부하는 것과 마찬가지로 게이들에게 해로운 일이다. 이는 마치 흑인에게 ‘힙합처럼 행동하기’를 기대하는 것과 같다. 게이로 사는 방법은 한 가지가 아니다. 캠프를 선택하는 사람이 있는가 하면, 초남성성으로 과잉 보상을 하는 사람도 있다. 그러나 우리 대부분은 그 둘 사이 어느 지점에 들어간다. 몇 시에 누구와 함께 있는지에 따라 그 정확한 지점은 달라진다.

tom of finland

올해 나는 ‘남성다운 남성’을 좋아한다고 그라인더 프로필에 써놓은 27세와 주말을 함께 보냈다. 나는 ‘Masc4Masc’를 우회적으로 표현한 것이려니 생각했다. 그래서 그가 처음 내게 접근했을 때 나는 망설였지만, 그가 아주 예의가 발라서 나는 그와 데이트했다.

나는 ‘남성다운 남성’에 대해 물어보았다. 나는 내가 그런 사람이라고 생각해 본 적이 없었기 때문이다.

“그게 무슨 뜻이었어? ‘스트레이트 액팅’을 원한다는 말이야?” 나는 게이 그라인더에서 흔히 쓰는 표현이 내 입에서 쉽게 튀어나오는 것 자체가 당혹스러웠다.

“아니, 전혀. 난 그런 걸 원하는 게 아니야. 그냥 농담으로 쓴 거였어.”

나는 그걸 농담이라고 생각하지 못했다. 그 자신 역시 잘 이해하지 못하고 있는 것 같아서, 대체 왜 써놨던 걸까 생각하게 되었다. 하지만 내가 이 이야기는 그만해야겠다고 생각한 순간, 그는 주말 내내 한 말 중 가장 강렬한 말을 했다.

“나는 남성이 얼마나 남성적인지는 신경쓰지 않지만, 내가 보기에 네가 섹시한 점은 너는 남성적이지만 가끔씩 캠프가 느껴져.”

나는 그에게 100% 집중하게 되었다.

“어떤 표현을 쓰거나, 작은 몸짓을 할 때 가끔 그래. 내 말에 기분 나빠하지 않길 바라.”

아니, 그 말은 그가 내게 해준 가장 좋은 말이었다. 그 말은 내가 자연스럽게, 꾸밈없이 게이 연속체 위에서 여성성과 남성성 사이의 어딘가에 존재한다는 말이었다. 그런 게이가 나만은 아닐 것이다.

하지만 양 극단으로 가는 게, 혹은 가길 원하는 게 잘못은 아니다. 이 연속체의 그 어느 지점도 게이다움과 남성다움의 정당한 표현에 해당한다. ‘Masc4Masc’라고 쓰는 남성들은 스스로를 혐오하고 있을지도 모르지만, 그게 남성성을 간절히 원하기 때문은 아니다. 그것은 자기부정의 영역에 더 가깝다. 그건 마치 온갖 맛의 아이스크림을 파는 가게에 가서 매번 바닐라를 고르는 것과도 같다.

키시를 먹지 않는 진짜 남성도 그건 칼로리 낭비라는 걸 알고 있다.

허핑턴포스트US의 Why ‘Masc4Masc’ Isn’t Necessarily Self-Hating And Anti-Gay를 번역, 편집한 것입니다.

수정 사항 제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