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인만화의 내용을 모방해 10대에게 성범죄를 저지른 남성이 체포됐다

게시됨: 업데이트됨:
ARRESTED MAN
Officer Arresting Young Man | IPGGutenbergUKLtd via Getty Images
인쇄

강제 추행 혐의 등으로 경찰에 또 체포된 남성이 이전에 저지른 범죄를 언급하며 "성인만화에서 본 수법을 모방해 범죄를 저질렀다"고 진술했다.

사이타마 신문
은 12일, 사이타마 현 소카 시에 거주하고 있는 35세의 무직 남성이 강제 추행과 강도 혐의로 체포됐다고 보도했다. 이 남성은 이전에도 다른 강제 추행 혐의로 체포된 적이 있었다. 이 당시 만화를 보고 범죄를 저질렀다는 것.

사이타마 경찰은 허프포스트에 이 남성은 지난해 1월 8일, 소카 시내의 가정집 앞에서 "방사능 검침을 나왔다"고 말해 집으로 들어갔다. 그리고 집에 있던 10대 여성에게 "신체 검사를 하겠다"며 신체를 만지고, 여성이 소리를 지르려 하자 "죽고 싶지 않으면 조용히 하라"고 위협해 체포됐다.

범인은 "성욕을 충족하고 싶었다"라며 혐의를 인정했으며, 성인 만화에서 본 범행을 모방했다고 말했다. 이 만화에도 한 남성이 "방사능 검침을 하겠다"고 말한 뒤 10대 여성이 혼자 있는 집에 침입해 성추행을 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교도 통신에 따르면 경찰은 해당 만화 작가에 "모방 범죄가 일어나지 않도록 배려해 달라"고 요청했다. 범죄 모방 우려로 인해 경찰이 작가에 요청을 하는 것은 이례적인 일이다.

Close
성폭력 생존자들이 들었던 말들
/
페이스북
트윗
AD
이 기사 공유하기
닫기
기존 슬라이드

허프포스트JP의 埼玉県警が漫画家に異例申し入れ 強制わいせつ容疑の男「漫画の手口を真似した」と供述で를 번역, 편집한 것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