합참은 북한군 1명이 중부전선 GP로 귀순했다고 밝혔다

게시됨: 업데이트됨:
1
뉴스1
인쇄

군 당국은 13일 북한 병사 한 명이 귀순해 왔다고 밝혔다. 지난해 9월 북한군 귀순 이후 9개월 여 만이다.

합동참모본부는 이날 "오늘 오후 7시50분께 중부전선에서 북한군 1명이 우리 GP로 귀순했다"고 말했다.

합참은 "우리 군은 귀순자의 신병을 확보해 귀순 동기와 과정 등을 조사 중에 있다"고 설명했다.

귀순 병사의 계급과 나이를 비롯해 귀순 경로 등은 공개되지 않았다.

한편 지난해 9월 북한군 병사 한명이 중부전선을 넘어 귀순해 온바 있다. 당시 귀순한 북한 병사는 후방지역 부대에서 근무하다 차량과 도보로 일주일간 이동해 북측 철책을 통과한 뒤 야음을 틈타 우리 군 강원도 화천지역 모 부대의 GP(경계초소)에서 하룻밤을 묵고 우리 군에게 발견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