낮잠을 자던 여성의 귓속으로 들어간 거미(영상)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정말이지 끔찍한 일이 발생했다. 한 여성의 귓속에 다리가 여덟 개 달린 거미가 들어간 것이다.

남부 인도에 살고 있는 라시미.L씨는 베란다에서 낮잠을 자고 있었다. 그리고 잠에서 깼을 때 끔찍한 두통과 함께 귓속이 얼얼함을 느꼈다. 라시미 씨의 남편은 그녀를 병원으로 데려갔고, 의사는 그녀의 귓속에서 거미를 발견했다.

madrid emt

더 선에 따르면 여성은 거미가 귓속에서 움직일 때 굉장한 공포를 느꼈다. 컬럼비아 아시아 병원의 산토시 시바스와미 의사는 "살아 있는 생물체가 사람의 귓속에 들어갔을 경우, 그 사람이 겪는 긴장감은 곤충이 빠져나간 걸 더욱 어렵게 만듭니다"라고 전했다.

다행히도 다리 여덟 개의 이 생물체는 그녀의 귀를 떠났다.

그러나 라시미 씨와는 달리 그닥 운이 좋지 않았던 사람들도 있다. 지난 2015년 한 중국 여성의 귓속에 거미가 들어갔다. 의사는 거미를 제거하기 위해 애를 썼으나 거미는 더욱 격렬하게 귓속에서 저항했고, 여성은 더욱 공포에 질렸다.

Close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거미 종
/
페이스북
트윗
AD
이 기사 공유하기
닫기
기존 슬라이드

허프포스트US의 Watch This Spider Crawl Out Of A Woman’s Ear, And Try Not To Wince를 번역, 편집한 것입니다.


kakao

수정 사항 제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