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추행 혐의' 최호식 회장, 경영 일선에서 물러난다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최호식 호식이두마리치킨 회장이 경영일선에서 물러난다.

호식이두마리치킨은 9일 '공식 사과문 및 상생혁신 실천 방안'을 통해 최 회장의 경영일선 후퇴를 발표했다. 최 회장의 빈자리는 전문경영진이 채울 예정이다.

w

이번 결정은 최 회장의 성추행 혐의가 발단이 됐다. 현재 최 회장은 직원을 성추행한 혐의로 경찰 수사를 받고 있다. 회사 이미지 악화와 불매 운동으로 가맹점이 피해를 입으면서 최 회장이 물러나기로 했다.

호식이두마리치킨은 상생협력위원회을 구성해, '가맹점 대표와 외부 전문가가 함께 상생과 동반성장을 위한 협의를 진행할 것'이라고 발표했다.

호식이두마리치킨 관계자는 "가맹점주의 피해를 줄이기 위해 본사의 입장을 정리한 것"이라며 "신뢰받는 브랜드·상생하는 기업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