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h!llywood] ‘헬보이' 리부트, 9월 촬영 돌입..."더 어둡고 섬뜩"

게시됨: 업데이트됨:
453
영화 '헬보이: 골든 아미' 중
인쇄

새롭게 리부트되는 영화 ‘헬보이’가 오는 9월 촬영에 돌입한다.

길예르모 델 토로 감독이 ‘헬보이’ 3편은 없다고 공식발표해 팬들의 아쉬움을 자아냈지만 이어 지난 달 갑자기 ‘헬보이’가 새롭게 리부트 된다는 소식이 전해져 모두를 놀라게 했다. 하지만 배우 론 펄먼과 길예르모 델 토로 감독은 참여하지 않는다. 대신 영화 ‘디센트’, 드라마 ‘왕좌의 게임’의 감독 닐 마샬이 연출을 맡고 미국드라마 ‘기묘한 이야기’의 주역 데이빗 하버가 새로운 헬보이로 출연한다.

현재 ‘헬보이: 라이즈 오브 더 블러드 퀸’이라는 제목을 가진 ‘헬보이’ 리부트는 R등급으로 제작될 예정으로 길예르모 델 토로 감독의 앞선 영화들 보다 더욱 어둡고 섬뜩할 것으로 알려졌다.

데이빗 하버는 최근 한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헬보이’는 오는 9월 촬영에 돌입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david harbour

그는 영화에 대해 “훌륭하다. 완전히 새로운 것”이라며 “나는 언제나 만화의 팬이었다. 영화의 분위기는 더욱 어두운 톤일 것이다. 대본이 굉장히 훌륭하고 감독 닐 마샬은 좋은 연출력과 미적 감각을 가지고 있다. 많은 슈퍼 히어로 영화가 그렇듯 이 영화도 재미있기를 원하지만 이와 더불어 캐릭터의 특징이 더 살아있으면 좋겠고 이 인물의 투쟁이 더 잘 드러났으면 좋겠다. 내 생각에는 흥미로울 것 같다. 좋은 영화를 만들었으면 좋겠다”고 설명했다.

‘헬보이’는 지옥에서 불려온 악마 헬보이가 악에 맞서 지구를 구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Also on The Huffington Post

Close
2017년에 개봉하는 히어로 영화 10
/
페이스북
트윗
AD
이 기사 공유하기
닫기
기존 슬라이드

수정 사항 제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