또 한국당 의원이 조는 모습이 포착됐다(영상)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지난 6일, 자유한국당 정우택 당대표 권한대행 겸 원내대표는 문재인 대통령의 추념사 중 졸았다는 '졸음 논란'이 일었다.

- 정우택 한국당 대표가 현충일 추념사 중 잤다고 의심받는 장면(영상)
tv
이미지를 클릭하면 관련 기사로 이동합니다.

이번에는 또 다른 한국당 의원이 '졸음 논란'에 휩싸였다.

그 주인공은 바로 한국당 홍문종 의원.

지난 7일, 국회에서는 강경화 외교부장관 후보자 인사청문회가 열렸다. 강 후보자의 청문회에서는는 함께 진행된 김이수 헌법재판소장 후보자, 김동연 기획재정부 장관 겸 경제부총리 후보자의 인사청문회보다 치열한 여야의 공방이 이어진 가운데, 홍 의원은 '꿀잠'에 빠져든 것으로 보인다.

더팩트는 홍 의원이 '꿀잠'에 빠진 모습을 영상으로 공개했다.

영상 속 홍 의원은 의자 등받이에 몸을 기댄 채 평화롭게 잠들어 있다. 잠에서 깨고자 똑바로 앉는 것처럼 보이다가, 이내 고개를 아래로 떨어뜨린다. 그리고 '헤드뱅잉'이 이어진다.

더팩트는 홍 의원이 졸던 때는 같은 당의 최경환, 윤영석 의원이 질의를 하던 중이라고 전했다.

그러나 사실 이 날 잠에 빠진 사람은 홍 의원만은 아니었다.

더불어민주당 박영선 의원은 김동연 기획재정부 장관 겸 경제부총리 후보자의 인사청문회에 참석했다. 이날 김종민 의원이 질의하는 동안 박 의원이 잠든 모습이 포착됐다.

1

사실, 누구나 잠깐 졸 수는 있는 일이다. 다만 홍 의원의 경우 불과 하루 전 정 원내대표의 '졸음 논란'이 있었고, 너무나 눈에 띄는 '헤드뱅잉'을 해 보다 주목받은 것으로 보인다.

홍 의원과 박 의원은 이에 대해 별다른 입장을 내놓지 않았다.

Close
먹으면 잠이 잘 오는 간식들
/
페이스북
트윗
AD
이 기사 공유하기
닫기
기존 슬라이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