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욕 지하철이 가방에 들어가지 않는 반려견의 탑승을 막자, 주인들이 나섰다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사람이 가득 찬 지하철에 반려견을 데리고 타기란 여간 힘든 일이 아니다. 이에 뉴욕 교통국이 대책을 내놨다. 가방 등 '컨테이너'에 들어가지 않는 동물의 탑승을 제한한 것. 물론 장애인을 돕는 보조견은 이 정책에 해당하지 않는다.

대형견 주인들은 뉴욕 교통국의 정책을 지키면서도 반려견과 지하철을 같이 탈 기발한 방법을 생각해냈다. 뉴욕 교통국은 가방의 크기를 제한하지 않았기 때문에, 이들은 자신이 찾을 수 있는 가장 큰 가방을 찾았다. 그중 가장 창의적인 '가방'들을 모아봤다.


kakao

수정 사항 제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