文대통령 지지율이 YS의 최고기록을 넘어서다

게시됨: 업데이트됨:
MOON JAEIN
뉴스1
인쇄

문재인 대통령의 지지율이 84%로 역대 최고기록인 김영삼(YS) 대통령의 83%를 경신한 것으로 나타났다.

2일 여론조사전문기관 '한국갤럽'이 발표한 6월 첫째주 전국 성인 1004명에게 문 대통령이 대통령으로서 직무를 잘 수행하고 있다고 보는지를 물은 결과, 84%가 긍정적으로 평가했고 7%는 부정적으로 봤다. 8%(어느 쪽도 아님 3%, 모름·응답거절 5%)는 의견을 유보했다.

moon jaein

역대 대통령들의 취임 후 첫 직무수행 긍정률은 제13대 노태우 대통령이 57%(1988년 6월), 제14대 김영삼 대통령 71%(1993년 3월), 제15대 김대중 대통령도 71%(1998년 3월)였다.

또 제16대 노무현 대통령이 60%(2003년 4월), 제17대 이명박 대통령이 52%(2008년 3월), 제18대 박근혜 대통령이 44%(2013년 3월, 취임 4주차), 제19대 문 대통령이 84%(취임 4주차)다.

default

이중 과거 대통령 직무수행 긍정률 최고기록은 1993년 6월과 9월, 김영삼 대통령의 83%였다. 이번에 문 대통령이 이를 깬 것이다.

수정 사항 제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