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훈 국정원장 후보자에 대한 청문보고서가 채택됐다

게시됨: 업데이트됨:
W
뉴스1
인쇄

국회 정보위원회는 31일 서훈 국가정보원장 후보자에 대한 인사청문보고서를 채택했다.

정보위는 이날 오후 전체회의를 열고 서 후보자에 대한 청문보고서를 의결했다.

여당 간사인 김병기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청문보고서 채택 직후 기자들과 만나 "자유한국당이 이낙연 인준안 문제로 보고서 채택 건에 대해 조금 연기하자는 의견도 있었지만 대승적으로 '보고서 채택을 더 이상 미룰 수 없다'면서 (정보위에) 참석해줬다"고 전했다.

이어 "무난하게 아무 의견 없이 청문보고서가 채택됐다"면서 "(보고서에는) 청문회 당시의 (의혹) 내용만 있고 부적격 의견은 없었다"고 설명했다.

국정원장에 대한 인사청문은 인준표결 없이 경과보고서 채택과 본회의 보고로 절차가 완료된다.

수정 사항 제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