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다대포서 인터넷 방송 중 BJ가 변사체 발견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인터넷 개인방송 진행자(BJ)가 생방송을 진행하던 중 변사체를 발견해 해경에 신고했다.

31일 부산 해안경비안전서 등에 따르면 이날 오전 3시 15분쯤 부산 다대포 해수욕장에서 아프리카 TV로 인터넷 방송을 진행 중이던 BJ A씨가 해변으로 떠밀려온 사람 형태를 보고 해경에 신고했다.

the

이 장면은 당시 인터넷방송을 시청하던 100여명에게 여과 없이 노출됐으며 현재 해당 동영상은 삭제됐다.

시신은 신모씨(24)로 밝혀졌으며 편지나 유서 등은 발견되지 않았다고 해경은 전했다.

해경은 신씨의 정확한 사망 원인을 조사 중이다.


kakao

수정 사항 제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