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미디 거장 '구봉서'의 동상이 세워졌다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한국 코미디의 거장인 고(故) 구봉서 선생의 동상이 26일 경북 청도에 세워졌다.

구봉서 동상 제막식은 국내 최초의 코미디 전용극장인 '한국코미디타운' 개관 행사에 맞춰 진행됐다.

고 구봉서 선생의 아내 정계순씨와 아들 등 유가족, 전유성, 김미화, 김학래, 김웅래 전 KBS PD 등 후배 코미디언과 전 방송사 관계자 등이 동상 제막식에 참석했다.

the

정씨는 "후배들이 동상을 만든다고 해서 어떻게 할까 고민을 했었다. 한국코미디타운이 완성되기 전 청도를 찾았고, 동상이 세워질 자리를 미리 봤는데 너무 좋았다"며 "청도군에서도 이렇게까지 지원해 줄지 몰랐다. 모두에게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전유성씨는 "오늘 이자리에는 많은 후배들이 함께 하지 못했지만 내일 당장 문을 닫는게 아니니까 앞으로 코미디 아트 페스티벌 등 행사 때 마다 후배들이 계속 찾아올 것으로 생각한다"며 "건립된 구봉서 동상은 후배 개그맨 178명이 재능기부로 돈을 모아 후배들의 이름으로 만든 것이어서 더 의미가 크다"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이날 한국코미디타운 개관식에는 이만희 자유한국당 의원, 김장주 경북도 행정부지사, 이승율 청도군수, 주민 등 500여명이 참석해 축하했다.

the

경북 청도군 이서면에 지어진 한국코미디타운은 코미디 전용극장과 함께 대한민국 코미디 역사를 한 눈에 볼 수 있는 전시관, 코미디를 직접 체험할 수 있는 코미디 체험관 등으로 구성돼 있다.

수정 사항 제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