걸그룹 씨스타가 데뷔 7년 만에 해체한다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그룹 씨스타가 데뷔 7년 만에 전격 해체를 선언했다.

d

뉴스엔에 따르면 소속사 스타쉽엔터테인먼트 측은 씨스타가 오는 31일 발표하는 싱글을 끝으로 "그룹 활동을 종료하는 것이 확정됐다"라고 발표했다. 그룹 활동은 종료되지만, 씨스타 멤버들의 개인 활동은 계속될 전망이다. 한 소속사 관계자는 엑스포츠뉴스에 "현재 멤버별로 전속계약은 계속해 논의 중"이라고 밝힌 바 있다.

씨스타는 손편지를 통해 팬들에게 직접 해체 소식을 전했다. 멤버들은 "긴 시간 동안 곁에서 늘 응원해주고 사랑해 준" 팬들에 "감사하다"라며, "제2의 인생을 위해 각자의 길을 가게" 됐다고 전했다. 아래는 이들이 올린 손편지 전문이다.

d

효린.

d

다솜.

d

보라.

d

소유.

한편, 효린, 소유, 보라, 다솜으로 이루어진 씨스타는 지난 2010년 'Push Push'로 데뷔해 'Touch My Body,' 'So Cool' 등 히트곡을 연달아 발표하며 인기를 끌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