칸 영화제에 등장한 배우 파멜라 앤더슨의 근황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1990년대를 기억하는 사람이라면, 파멜라 앤더슨 또한 기억할 것이다. 최근 영화로도 제작된 추억의 드라마 ‘SOS 해상구조대’(Baywatch)의 히로인 중 한 명인 CJ 파커를 연기했던 그녀는 90년대를 대표하는 할리우드 섹시 스타 중 한 명이었다.

pamela anderson baywatch

파멜라 앤더슨이 이번 칸 영화제에도 등장했다. 올해 49살이 된 파멜라 앤더슨의 모습은 아래와 같았다.

  • Tony Barson via Getty Images
  • Tony Barson via Getty Images
  • Tony Barson via Getty Images
  • Anadolu Agency via Getty Images
  • Epsilon via Getty Images
  • Epsilon via Getty Images
  • George Pimentel via Getty Images


이날 파멜라 앤더슨은 칸 영화제 경쟁부문 상영작인 로빈 캉필로 감독의 ‘분당 120비트’ 프리미어 행사장에 참석했다. 또한 곧 개봉하는 영화 ‘베이워치’에서는 카메오로 출연했다고 한다.

 

허프포스트UK의 Pamela Anderson Unveils Dramatic New Look On The Cannes Red Carpet'를 번역, 편집한 것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