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여름 날씨에 폭염특보까지 예상된 지역이 있다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햇볕이 풍부하고 만물이 점차 생장하여 가득 찬다는 의미를 지닌 소만(小滿)이자 일요일인 21일에도 최근 이어지는 초여름 더위는 지속될 전망이다.

기상청은 이날 전국이 서해상에 있는 고기압의 영향으로 대체로 맑겠고 남부지방은 오전까지 가끔 구름이 많겠다며 이같이 예보했다.

이날 아침 최저기온은 11도에서 21도, 낮 최고기온은 23도에서 30도로 전날(20일)과 비교해 아침 기온은 다소 높겠고 낮 기온은 다소 낮겠지만 초여름 더위는 지속될 전망이다.

kids swimming

기상청 관계자는 "경상 내륙에 폭염특보가 발효된 가운데 당분간 기온은 평년보다 높고 일부 내륙과 동해안은 낮 기온이 30도 내외로 오르면서 덥겠다"라면서 "일교차도 크겠으니 건강관리에 유의하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이날 전국의 미세먼지 농도는 대기확산이 원활해 대체로 '보통' 수준을 나타낼 것으로 예상된다.

바다의 물결은 서해 앞바다와 남해 앞바다에서 0.5m, 동해 앞바다에서 0.5~1.0m로 일겠다.

아래 슬라이드는 옆으로 밀면 된다.

Close
더위에 아무 효과가 없는 여름 용품
/
페이스북
트윗
AD
이 기사 공유하기
닫기
기존 슬라이드

수정 사항 제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