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랙야크가 '문재인 재킷'을 재출시한다

게시됨: 업데이트됨:
DEFAULT
뉴스1
인쇄

블랙야크가 일명 '문재인 재킷'을 재출시하기로 결정했다. 해당 제품은 '블랙야크 B가디언'으로 문재인 대통령이 지난 13일 기자들과 북악산에 오를 때 착용한 재킷이다.

default

18일 블랙야크에 따르면 2013년 창립 40주년 기념으로 출시된 B가디언 재킷을 다시 생산해 판매하기로 했다. 단종된 제품이지만 문 대통령이 착용한 후 문의가 빗발치면서 재출시를 전격 결정했다.

default

블랙야크 관계자는 "처음부터 재출시를 고려한 것은 아니지만 문의가 계속오면서 17일 오후 6시쯤 결정됐다"며 "여름용 바람막이 재킷 'T2XS5자켓M'이 비슷한 디자인으로 추천해왔다"고 말했다.

블랙야크는 아울러 문재인 정부의 '공공기관 비정규직 제로' 정책에 동참하는 차원에서 인턴·디자이너 등 비정규직 직원 10여명을 정규직으로 전환하기로 했다. 강태선 블랙야크 회장은 오래전부터 사내 비정규직 직원의 정규직화를 고민해온 것으로 알려졌다.

Close
문재인 대통령 마크맨 기자들과 등산
/
페이스북
트윗
AD
이 기사 공유하기
닫기
기존 슬라이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