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직톡톡] "한 번 더!"..이병헌, 싸이 MV촬영 웃기는 후일담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한 번 더! 왜 안 해?"

배우 이병헌은 흥이 넘쳤다. 절친한 싸이와 만나 그 흥이 유쾌하게 폭발했고, 색다른 개성의 뮤직비디오를 완성하며 세계 팬들의 뜨거운 반응까지 얻고 있다. 뮤직비디오 속에서는 무표정으로 춤을 췄지만, 현장에서는 '흥'이 넘쳤던 이병헌의 천진난만한 미소가 공개되며 유쾌했던 현장 분위기를 고스란히 전했다.

YANG HYUN SUK(@fromyg)님의 공유 게시물님,

YG 양현석 대표는 12일 오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싸이의 신곡 '아이 러브 잇(I LUV IT)'의 뮤직비디오 촬영현장 비하인드 영상을 공개했다. 11초 분량의 짧은 분량으로, "한 번 더"를 외치는 이병헌이 특히나 인상적이다.

이 영상에는 싸이가 댄서들과 단체 군무를 추는 모습이 담겼다. 이후 등장한 이병헌이 해맑은 미소를 보이며 "한 번 더"를 외쳤고, 이병헌의 외침에도 안무를 끝낸 싸이와 댄서들이 퇴장하자 이병헌은 뒤로 돌아서며 "왜 안 해?"라고 물어 웃음을 줬다.

특히 이병헌은 싸이가 카메라 앵글에서 사라진 후, 그 역시 뮤직비디오에서 보여줬던 그 춤을 추면서 퇴장해 웃음을 더했다. 재치 있는 마무리가 돋보였다. 이는 싸이의 뮤직비디오 후반부에 삽입된 장면 촬영 중 일부분이다.

1

이병헌은 싸이와의 친분으로 이번 뮤직비디오에 출연하게 됐다. 앞서 싸이는 "이병헌은 애드리브성 촬영을 싫어한다. 늘상 뮤직비디오 출연제안을 고사했다. 그 이유는 내게 콘티나 시나리오를 요구했지만 나는 현장에 와서 춤만 추면된다고 답해서다. 이번에는 특정가사를 설명했다. '생선을 먹을 땐 가시를 발라먹어 수박을 먹을 땐 씨발라먹어'라는 강렬한 가사파트를 맡았다. 이병헌이 당시 영화 '내부자들'로 주목을 받을 때였다. 그때 그 느낌으로 가시를 발라드시고 씨를 발라드셔달라고 부탁했다"라고 설명한 바 있다.

이병헌은 '아이 러브 잇' 뮤직비디오에서 짧은 출연에도 강렬한 존재감을 발휘했다. '내부자들' 속 강렬한 연기가 그대로 옮겨졌고, 무표정으로 춤을 추는 모습도 인상적이었다. 싸이와의 호흡 역시 잘 맞아서 뮤직비디오를 보는 음악 팬들에게 특별한 재미를 선사하고 있다. 두 사람의 시너지로 이 곡은 음원차트 1위를 기록 중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