죽음을 앞둔 할머니가 마지막 소원을 이뤘다(사진)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이미지 공유 사이트 ‘imgur’에 소개된 한 장의 사진이 수많은 사람을 울렸다. 사진에 담긴 건, 한 노인 여성. 그리고 그녀의 품에 안긴 고양이였다.

Her Dying Wish Was To See Her Best Friend, Oliver The Cat, One Last Time To Say Goodbye

고양이의 이름은 ‘올리버’. 병원에 입원한 노인은 죽음을 앞둔 상황이었고, 그녀의 마지막 소원은 올리버를 만나는 것이었다고 한다. 올리버는 할머니의 품에 얼굴을 묻고 있다. 둘 다 평화롭게 잠들어있는 듯 보인다.

이 감동적인 사진은 현재 ‘imgur’애서 약 46만 번 이상 조회되었다.

사진을 본 한 유저는 “동물보호소를 가게 되면 나이가 든 고양이를 입양해야겠다”는 내용의 댓글을 적었다. “그 고양이는 아마도 그들의 주인이 죽었기 때문에 보호소에 왔을지도 몰라요. 이후에 함께 살아갈 사람에게도 큰 사랑을 줄 거예요.” 이 댓글을 본 다른 유저는 “사랑과 행복을 이어가는 좋은 방법”이라고 덧붙였다.

 

허프포스트UK의 'One Last Goodbye’: Elderly Woman’s Dying Wish To Cuddle Her Cat In Hospital Is Granted'를 번역, 편집한 것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