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랭 들롱이 올해 영화계에서 은퇴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alain delon

프랑스의 배우 알랭 들롱(81)이 올 가을 마지막 영화를 촬영하고 영화계를 은퇴한다고 발표했다.

알랭 들롱은 지난 9일(현지시간) AFP와의 인터뷰에서 한 편의 영화에만 더 출연하고 연기 일생을 마치겠다고 밝혔다.

"나이도 있고 지금까지 쌓아온 커리어도 있어서 이제 끝내려고 한다. 인생이 곧 끝나는 것은 아니지만, 연기는 여기까지다."

alain delon young

AFP는 들롱이 지금까지 장피에르 멜빌, 루치노 비스콘티 등의 감독과 함께 했으며 총 80여 편의 영화에 출연한 바 있다고
전했다.

AFP는 들롱이 2000년에 한 차례 '제7의 예술'(영화)에서 은퇴를 선언한 바 있으나 2008년 '아스테릭스 : 미션 올림픽 게임'(Asterix at the Olympic Games)에 줄리어스 시저 역으로 출연하며 은퇴를 번복했다고 전했다.

당시 그는 "마음을 바꾸지 않는 건 바보뿐이다"라고 번복의 변을 전한 바 있다.

alain delon plein soleil

'태양의 가득히'에 출연할 당시의 알랭 들롱.

들롱은 1960년대 '태양은 가득히'(Plein Soleil), '들고양이'(The Leopard), '수영장'(La Piscine) 등에 출연해 이름을 날린 후 '인류 최고 미남'으로 불리며 군림해왔다.

alain delon la piscine

'수영장'.

그의 마지막 작품은 빠트리스 르꽁트 감독과 함께할 예정으로 "오랫동안 그와 함께 작업하고 싶었고 대본은 거의 다 된 상태"라며 "아직 제목은 정해지지 않았지만, 내 배역은 실제의 나와 비슷한 면이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AFP는 상대 여배우 역으로 줄리엣 비노쉬가 결정되었다고 전했다.

수정 사항 제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