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 백악관 "문재인 대통령 당선 축하...동맹 강화 기대"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sean spicer

미국 백악관은 9일(현지시각) 문재인 민주당 후보의 대통령 당선과 관련해 숀 스파이서 대변인 명의의 축하 논평을 통해 “문재인 대통령 당선인을 축하하며, 한국인과 함께 평화적이고 민주적인 권력 이양을 축하한다”고 밝혔다.

백악관은 이어 “지속적으로 미국과 한국의 동맹을 강화하고, 영속적인 우정과 파트너십을 심화하기 위해 문 당선인과 협력하기를 고대한다”고 말했다.

또한, 스파이서 대변인은 이날 정례브리핑에서 고고도미사일방어(THAAD·사드) 체계 등 한-미간 현안과 관련한 질문을 받고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문재인 당선인과 만나 공동 관심사에 대해 논의하길 기대하고 있다고 생각한다”며 “그런 대화를 기다리고 있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