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영국, 중국, 일본 외신들이 보는 19대 한국 대선(헤드라인 모음, 링크)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cnn

탄핵에 이어 치러진 9일 대선에는 전세계 언론의 관심도 컸다.

미국 CNN 방송은 “공주(박근혜 전 대통령)를 갈아치우다(Replacing the ‘people’s princess’)”라는 온라인판 머릿기사를 올리는 등 한국 대선을 주요하게 다뤘다.

CNN은 “문재인은 노무현 정부에서 햇볕정책의 강력한 지지자였다“며 “박근혜 전 대통령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북한에 대한 강경책을 취하고자 하는 동료였다. 하지만 문재인은 이를 흔들 수 있는 후보로 보인다”고 보도했다.

cnn

"한국 대선의 최대 이슈는 북한이 아니다" (위 이미지를 누르면 해당 기사로 이동합니다.)

워싱턴 포스트는 “한국 국내 문제가 이번 선거를 지배하고 있지만, 트럼프가 남북한에 취하고 있는 입장에 크게 기인해 지금은 평소보다 외교 문제가 훨씬 더 중요한 의제”라며 “문재인은 사드 배치를 다시 검토하고 개성공단을 포함해 북한과 경제 협력을 재개하겠다고 약속했다”고 짚었다.

영국 가디언은 “한국 유권자들은 박근혜 전 대통령의 뇌물수수와 권력 남용 스캔들에 대한 분노에 자극받았고 저성장과 일자리 문제가 촉매 작용을 하고 있다”고 분석했다.

중국 언론들은 ‘누가 한국의 새 시대를 열 것인가' 등의 제목으로 이날 하루 종일 한국 선거 소식을 전했다.

특히 관영 CCTV 뉴스채널과 봉황텔레비전 등은 이날 매 시각 한국 대선 소식을 머릿기사로 다루고 있다. 중국 매체들은 다른 민주주의 국가의 선거 소식을 다루더라도 '민주주의의 꽃'이라 할 수 있는 보통선거 투표 과정은 보도하지 않는 경우가 많기 때문에, 이는 매우 이례적인 일이다. 지난해 11월 미국 대선 때는 관련 당국이 모든 매체와 뉴스포털사이트에 미국 대선 투표 관련 생중계를 하지 말라는 지시를 내린 것으로 전해지기도 했다.

이같은 관영매체들의 관심의 배경엔, 사드(THAAD·고고도미사일방어) 체계 한국 배치 결정의 철회를 바라는 중국 당국의 속내가 녹아있다는 평가가 나온다. 베이징에 주재하는 한 외신기자는 "국내 정치에도 큰 관심을 보이지 않는 일반 중국인들이, 실제로 한국 정치에 그리 큰 관심을 가질 것으로 보진 않는다"며 "한국의 이번 대선을 사드 체계 한국배치 문제와 연관지어보는 중국 당국의 태도가 반영된 것으로 본다"고 풀이했다.

중국 전문가들은 한국 차기 정부가 사드 문제에서 전향적 태도를 보여야 한다고 주장하고 있다. 뤼차오 랴오닝사회과학원 조선반도연구센터 연구원은 글로벌타임스에 "한국은 대중국관계 개선을 위해 쓸 수 있는 카드가 많지 않다"며 "사드가 핵심 협상수단"이라고 말했다. 이 신문은 별도로 실린 논평에서, 박근혜 정부의 사드 배치 결정으로 중국이 한국 관광을 ‘자발적’으로 중단했고, 이 때문에 한국이 심각한 경제적 손실을 입고있다면서, “새 정부는 중-한 관계를 올바른 궤도로 돌려놓도록 이끌어야 한다”고 주장했다.

일본 언론들은 한국 대선에서 주요 후보들의 대북한 정책과 한일 위안부 합의에 대한 태도를 주로 관심을 집중해서 보도하고 있다. NHK는 문 후보가 “한일 위안부 합의가 잘못됐다”고 발언한 사실을 주요하게 보도하며, 문 후보가 지난해 독도를 방문한 사실도 함께 소개했다. 스가 요시히데 관방장관은 9일 정례 브리핑에서 “한국의 대선에 대해서 특별한 관심을 갖고 있다”며 “(위안부 문제는) 국제사회에서 높게 평가된 합의로 일한 양국이 책임을 지고 실행하는 것이 무척 중요하다”고 말했다.

신문들의 보도도 한국 대선 후보들의 대북 정책과 위안부 합의에 대한 입장에 초점을 맞추고 있다. 아사히신문은 9일 아침 신문에서 “9년 만의 정권교체 초점”, 요미우리신문은 “문(재인)씨 여유 있는 호소”, 니혼게이자이신문은 “문(재인)씨 압도적 정권교체를”이라는 제목으로 한국 대선 기사를 실었다.

아사히신문과 요미우리신문은 모두 문 후보가 8일 광화문 광장 유세에서 “위안부 합의는 잘못됐다. 북한은 핵이냐 남북협력이냐 선택하라. 당당하게 할 말 하는 대통령이 되겠다”고 발언한 사실을 주요하게 전했다. 보수 성향의 요미우리신문은 최근 문 후보에 대해 “일본을 모르는 반일”이라는 제목의 기사를 내보낸 적도 있다.

Also on The Huffington Post

Close
2017년 5월9일, 제 19대 대선
/
페이스북
트윗
AD
이 기사 공유하기
닫기
기존 슬라이드

수정 사항 제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