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후 2시 투표율: 전국 평균 59.9%를 기록하다

게시됨: 업데이트됨:
W
뉴스1
인쇄

19대 대통령 선거 투표일인 9일 오후 2시 현재 투표율이 전국 평균 59.9%로 나타났다. 지난 2012년 18대 대선과 비교해 7%포인트 이상 높은 수준이다.

중앙선거관리위원회에 따르면 오후 2시 기준 현재 전국 유권자 4247만9710명 중에서 2542만8001명이 투표에 참여한 것으로 집계됐다.

2012년 12월 열렸던 18대 대선 당시 같은 시간 투표율 52.6%와 비교해 7.3%포인트 높은 수치다. 다만 오후 1시 기준으로 18대 대선과 이번 19대 대선 투표율 차이 10.2%포인트보다 격차가 줄어들었다.

w

이는 오후 1시 투표율 집계에 지난 4~5일 이틀간 치러진 사전투표율이 합산됐기 때문이다. 높은 사전투표율 때문에 오후 1시 이후부터 발표되는 투표율부터는 상승폭이 다소 누그러질 것으로 선관위도 예상하고 있다. 선관위는 이번 대선 최종투표율을 80%대로 내다보고 있다.

앞서 지난 4~5일 실시된 사전투표에는 전체 유권자 중 1107만2310명이 참여해 사전투표율 26.06%를 기록했다.

지역별 투표율에서는 광주가 65.5%로 가장 높았다. 뒤이어 전남 65.3%, 전북·세종 65.1% 순으로 나타났다. 가장 낮은 곳은 제주로 56.8%를 기록했다.

투표소 찾기

Close
대선후보 5명의 투표 모습
/
페이스북
트윗
AD
이 기사 공유하기
닫기
기존 슬라이드

수정 사항 제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