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른정당 황영철이 탈당계를 회수했다

게시됨: 업데이트됨:
4
뉴스1
인쇄

2일 바른정당 탈당을 선언한 황영철 의원이 제출했던 탈당계를 회수했다.

황 의원은 이날 홍문표 의원실을 통해 탈당계를 제출했으나 복수의 소식통들은 "황 의원 측이 오후 6시 이를 회수했다"고 밝혔다.

실제로 한 바른정당 당직자 역시 뉴스1과의 통화에서 "현재 탈당계 접수가 안 된 상태"라고 설명했다.

황 의원을 비롯한 13명의 바른정당 의원들은 이날 오전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바른정당 탈당을 선언했다.

하지만 일부 친박(親박근혜)계 의원들은 황영철, 장제원, 권성동 의원의 실명을 거론하며 복당 반대 입장을 내놨다.

수정 사항 제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