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신의 혈액형과 심장마비, 뇌졸중의 상호관계 (연구)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새 연구에 의하면 영국인의 반이 단지 자기의 혈액형 때문에 심장마비나 뇌졸중에 더 취약할 수 있다.

유럽심장협회에서 발표된 이 130만 명 대상 조사에 따르면 O형 혈액이 아닌 사람이, O형보다 심장마비나 뇌졸중을 앓을 확률이 조금 더 높았다.

연구팀은 A, B, 그리고 AB 혈액형을 가진 사람의 응혈 형성 단백질 수치가 O형인 사람보다 더 높기 때문이라고 추측했다.

chest pain

연구팀은 O형 혈액형이 아닌 사람 1,000명당 15명이 심장마비를 앓은 것에 비해 O형 혈액을 가신 사람은 14명만 심장마비를 앓는 다는 사실을 발견했다.

이번 연구가 심장질환에 취약한 인구를 구별하는 데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고 연구팀은 말했다.

하지만 이번 연구가 의료계에서 현재 준수하는 심장질환 기존 지침에는 큰 영향을 안 미칠거라고 영국심장제단의 마이크 냅튼은 BBC에 말했다.

영국엔 O형이 가장 많은데, 총 인구의 48%나 된다. 그런데 한국은 A형 34%, O형 27%, B형 27%, AB형 12%라니 심장질환을 앓 가능성이 좀 더 높은 사람들의 비율이 상대적으로 더 높다는 뜻이다.

혈액형은 유전자로 결정되므로 어떻게 할 수 있는 게 아니다. 그렇지만 심장질환 발병확률을 낮출 방법이 없는 건 아니다.

냅튼은 "A형, B형, 그리고 AB형 혈액을 가진 사람이 심장질환 발병확률을 조금이라도 낮추고자 한다면 심장질환 환자들에게 권장되는 바와 같게 지키면 된다."라고 말했다.

"적절한 식단과 운동, 그리고 비흡연은 필수다. 또 필요할 경우엔 혈압과 콜레스테롤, 당뇨 같은 걸 잘 조절해야 한다."

아래는 당신의 심장 건강 확인용으로 NuffieldfHealth가 제작한 동영상이다.

아래 슬라이드는 옆으로 밀면 된다.

Close
비만 자녀 대처법
/
페이스북
트윗
AD
이 기사 공유하기
닫기
기존 슬라이드

 

*허프포스트UK의 글을 번역, 편집한 것입니다.

수정 사항 제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