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대 대선 유권자는 총 4247만910명이다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행정자치부는 제19대 대통령선거 선거인명부 확정 결과, 유권자가 총 4247만9710명으로 집계됐다고 28일 밝혔다.

투표권을 행사하는 국외부재자와 재외선거인 29만4633명을 비롯해 거소투표 대상자 10만1089명, 선상투표 대상자 4090명이 포함됐다.

2012년 제18대 대통령선거(4050만7842명)보다 197만1868명(4.9%), 2016년 제20대 국회의원선거(4020만5055명)보다 37만9312명(0.9%) 늘어난 수치다.

the

성별로는 남성(2104만2689명)보다 여성(2143만7021명)이 더 많다. 연령별로는 60세 이상(1036만2877명·24.4%)이 가장 많고 20대(676만6283명·15.9%)가 가장 적었다. 이밖에 40대 873만6420명(20.6%), 50대 847만7808명(19.9%), 30대 747만3957명(17.6%) 19세 66만2365명(1.6%)의 분포를 보였다.

시도별로는 경기도(1026만2309명)가 24.16%를 차지해 가장 많았고 서울(838만2999명·19.73%) 부산(295만224명·6.94%)이 뒤를 이었다. 세종시(18만9421명·0.45%)가 가장 적었다.

지역별로는 부산·울산·경남이 663만5950명(15.61%), 대구·경북이 429만3260만명(10.11%)으로 집계됐다. 이밖에 대전·충남·세종 312만1935명(7.35%), 광주·전남 273만9739명(6.45%), 전북 152만5626명(3.60%), 충북 130만3688명(3.07%) 등의 순이었다.

28일부터 전국 시군구 홈페이지나 중앙선거관리위원회 홈페이지에서 자신의 선거인명부 등재번호, 투표소 위치 등의 확인이 가능하다. 5월4~5일 사전투표소를 방문하거나 5월9일 투표소에서 선거에 참여할 수 있다.

수정 사항 제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