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정환이 연예계로 돌아온다(공식발표)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도박으로 물의를 일으킨 후 자숙해온 신정환이 본격적으로 연예계에 복귀한다.

코엔스타즈는 27일 보도자료를 통해 "방송인 신정환과 전속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코엔스타즈는 "많은 분이 아시다시피 신정환은 불미스러운 일로 대중의 질타를 받았고 또 이를 무마하는 과정에서 많은 분들께 실망감을 안겨드린 바 있다. 코엔스타즈는 오래 전부터 다수의 프로그램을 통해 신정환과 오랜 친분을 가지고 있었으며 누구보다 가까이에서 그의 성장을 지켜봐왔다. 그리고 대중과 떨어져 지내던 7년의 시간 동안 많은 시행착오를 거치며 스스로 단단해진 신정환을 보며 또 한 번의 가능성을 발견했다. 그의 진정성과 예능인으로서의 가치를 믿기에 오랜 시간에 걸쳐 신정환을 설득했고 전속 계약을 하기에 이르렀다"고 설명했다.

the

신정환은 코엔스타즈를 통해 "7년 전, 저의 행동은 지금도 후회가 많다. 제가 가진 재능 이상의 사랑을 받았고 사람들의 기대와 응원 속에 있었기에 문제가 발생했을 때 제 잘못을 돌이키기 보다는 제가 가진 것들을 잃고 싶지 않은 마음이 컸다"고 입을 열었다.

이어 그는 "혼자 다독이고 후회하고 반성하며 지내온 7년의 시간 속에서 가장 크게 느꼈던 건 여러분께 받았던 사랑이 제 인생에 있어서 가장 소중하고 값진 것이었다는 사실이었다. 그리고 여러분들이 정말 너무 보고 싶었다"고 털어놨다.

신정환은 "아직도 저에게 많은 실망감을 느끼고 계신 분들이 많으시겠지만 마지막으로 용기를 내보려 한다. 제가 스스로 씌운 불신이라는 덫과 날카로운 조언들을 인생의 교훈으로 삼아 스스로를 채찍질하고 정진하는 기회로 삼겠다. 저에게 아낌없이 베풀어주셨던 많은 사랑과 응원에 미치기에는 한없이 부족하겠지만 조금씩 갚아나가며 주변에 긍정적인 기운을 나눠줄 수 있는 그런 사람이 되도록 매순간 노력하겠다"며 "마지막으로 저로 인해 상처를 입으셨을 많은 분들께 다시 한 번 죄송하다는 말씀 전한다. 죄송하고 감사하다"고 덧붙였다.

코엔스타즈 안인배대표는 "많은 연예관계자들도 신정환이 가지고 있는 예능적인 끼와 재능만큼은 최고라고 인정하고 있다. 신정환을 둘러싼 모든 이슈들은 그가 방송활동과 함께 차근차근히 풀어갈 짐이고 숙제라고 생각한다. 본인이 오랜 시간동안 깊이 반성하고 있는 만큼 보듬어 성장해 나갈 수 있도록 물심양면으로 지원하겠다"고 밝혔습니다.

한편 신정환은 지난 1994년 혼성그룹 룰라 멤버로 데뷔했고 이후 탁재훈과 남성듀오 컨츄리꼬꼬, 고영욱과 신나고를 결성해 활동했다. 그는 예능 MC에 두각을 나타내며 KBS2 '슈퍼TV 일요일은 즐거워-MC대격돌' MBC '강호동의 천생연분' SBS 'X맨 일요일이 좋다' KBS2 '상상플러스' MBC '라디오스타' 등에서 활약했으나 지난 2010년 도박으로 물의를 일으킨 후 방송 활동을 중단하고 자숙했다.

수정 사항 제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