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먹거리 X파일 폐지설' 채널A가 입장을 밝혔다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채널A 측이 '먹거리 X파일' 폐지설과 관련해 입장을 밝혔다.

채널 A 관계자는 26일 뉴스1에 "프로그램이 폐지되는 것이 아니라 개편된다"고 말했다.

1

이 관계자는 이어 "이연복, 강레오 셰프가 진행을 맡는 프로그램으로 개편할 계획"이라며 "건강한 식재료를 찾고 그 식재료를 생산하는 분들을 찾아가는 프로그램으로 오는 6월 방송을 목표로 하고 있다"고 전했다.

앞서 마이데일리는 '먹거리 X파일'이 오는 6월을 마지막으로 폐지된다고 보도했다. '먹거리 X파일'은 지난 2012년 2월 첫 방송을 시작해 현재까지 방송되고 있는 채널A의 대표 프로그램이다.

그간 '먹거리 X파일'은 과장 방송 및 조작 방송 논란에서 자유롭지 못했다. 특히 최근 '대왕 카스테라' 편에선 식용유 관련 과장 방송으로 인해 일부 영세 상인들이 폐업하는 비극을 맞기도 했다. 이외에도 착한 간장게장, 파라핀 벌집 아이스크림 등 특집이 문제가 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