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찢남녀"..박해진♥오연서, 영화 '치즈인더트랩' 크랭크인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3

영화 '치즈인더트랩'이 본격적인 촬영을 시작하며 첫 스타트를 끊었다.

26일 영화 '치즈인더트랩' 측은 "지난 20일 서울 도처를 돌며 첫 촬영에 들어갔다"고 크랭크인 소식을 전했다.

극 중 박해진은 외모부터 학벌까지 뭐 하나 빠지는게 없는 완벽 스펙남 유정, 오연서는 유정의 본모습을 유일하게 꿰뚫어본 평범한 여대생 홍설 역을 맡았다.

e

공개된 스틸에는 설렘 가득한 첫 만남의 분위기가 그대로 전해진다. 박해진은 훈훈한 스타일의 빈틈없는 유정 선배로 분했고, 오연서는 붉은기 도는 곱슬 헤어스타일로 스타일을 확 바꿨다.

이날 첫 촬영에 앞서 박해진, 오연서를 비롯한 박기웅(백인호役), 유인영(백인하役), 박산다라(장보라役), 문지윤(김상철役), 김현진(권은택役) 등 배우들과 스태프들은 고사를 지내며 무사 안녕과 영화의 성공을 기원했다.

475
영화 '치즈 인 더 트랩'의 4인 배우들

'치즈인더트랩' 관계자는 "첫 촬영임에도 배우들은 놀라운 몰입감으로 캐릭터로 완벽하게 변신한 모습을 보여줬다"며 "스태프들도 감탄한 배우들의 빛나는 케미를 기대해달라"고 밝혀 기대감을 높였다.

한편 순끼 작가의 동명의 웹툰을 원작으로 한 '치즈인더트랩'은 모든 게 완벽한 남자 유정과 평범한 그의 대학 후배 홍설, 어디로 튈지 모르는 매력의 백인호를 중심으로 캠퍼스에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다. '원더풀라디오', '미쓰와이프' 등의 각본과 연출을 맡은 김제영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다.

관련 기사: [인터뷰] '치즈 인 더 트랩'의 순끼 : 조금 싸한 기분이 드는 순정만화
3

Also on The Huffington Post

Close
수지, 단발
/
페이스북
트윗
AD
이 기사 공유하기
닫기
기존 슬라이드

수정 사항 제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