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은 자신의 외모를 이렇게 평가했다(영상)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후보가 난감한 질문에 솔직하게 답했다.

24일 문 후보는 YTN '대선 안드로메다'에 출연했다.

  • YTN
    스튜디오에 들어온 그에게 MC들이 "요즘 무척 바쁘다"라며 "바쁘니까 스피드 퀴즈를 하겠다"고 제안한다.
  • YTN
  • YTN
    첫 질문은 무려 "대선 후보 중 내가 가장 잘 생겼다?"
  • YTN
    잠시 망설이는 것처럼 보이는 문 후보. 그러나 곧...
  • YTN
    별 망설임 없이 'YES'를 집어든다. 빠른 답변에 MC들은 당황한다.
  • YTN
    그 역시 민망했는지 "안희정 충남지사에게 조금 밀렸었는데, 안 지사가 아름답게 양보해 주신 덕분에 자신이 있다"고 답했다.

    이날 문 후보는 자신과 '닮은꼴'로 잘 알려진 만화 '원피스' 속 캐릭터인 '명왕'의 존재에 대해서도 언급했다.
  • YTN
    MC들은 '명왕'의 사진을 보여주며 문 후보에게 누군지 아냐고 묻는다.
  • YTN
  • YTN
    그는 "본 적이 있다"며 "사실은 인터넷에 뜨기 전에 딸이 닮았다고 얘기해줬다"고 전했다.
  • YTN
    여유롭게 명왕의 포즈를 따라해보기도 한다.

이날 방송 영상은 아래에서 확인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