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것이 야생이다' 손연재 "방송 데뷔하는 것은 아니다"

게시됨: 업데이트됨:
3
뉴스1
인쇄

손연재가 은퇴 후 자연 다큐멘터리로 첫 방송 출연을 하게 된 것에 대해 방송 데뷔하는 것은 아니라고 밝혔다.

손연재는 24일 오전 서울 코리아나 호텔에서 열린 EBS 신개념 자연 다큐멘터리 '이것이 야생이다' 기자간담회에서 체조 선수 은퇴 후 첫 방송을 하게 된 소감에 대해 전했다.

손연재는 “방송을 데뷔하는 것은 아니다. 저는 지금까지 리듬체조 선수로서의 삶을 살아왔다면 앞으로는 새로운 삶이 펼쳐지는 시기에 자연 다큐멘터리 제안이 왔고 제가 얼마나 자연을 생각하며 살았는가하는 생각이 들어 출연을 결심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그녀는 “첫 촬영을 했는데 방송이 처음인데 제가 만들어내는 것이 아니라 자연을 보고 느끼면서 제가 느낀 점을 시청자들에게 전달하는 것이라서 부담이 덜했다. 좋은 분들과 함께 할 수 있어서 좋았다"는 소감을 전했다.

이에 김국진이 “첫 촬영 후 기침도 하고 앓아누웠다는 얘기가 있다”고 농담을 던졌고 손연재는 “힘들긴 하더라. 운동 체력이랑은 다른 것 같다”고 웃으며 말했다.

'이것이 야생이다'는 자연과 야생의 정수를 실제 현장에서 몸으로 겪으며 생생히 전하는 프로그램. 오는 30일 밤 9시 5분 첫 방송.

Also on The Huffington Post

Close
자연의 희비극적 모습
/
페이스북
트윗
AD
이 기사 공유하기
닫기
기존 슬라이드

수정 사항 제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