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식] 젝키, 첫번째 신곡은 '슬픈노래'..타블로와 다시 뭉쳤다 "준비 완료"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그룹 젝스키스의 신곡 '슬픈노래'의 티저가 공개됐다. 다시 한 번 타블로와 신곡 작업을 했다.

YG는 22일 오후 YG의 공식 블로그를 통해 젝스키스의 컴백 티저를 공개했다. 데뷔 20주년을 맞아 오는 28일 다수의신곡들이 포함된 기념 앨범 을 발표하는 젝스키스의 첫번째 신곡명을 공개한 것.

'슬픈노래'라는 제목의 타이틀 곡으로, 지난해 16년 만에 발표하여 1위를 휩쓸었던 '세단어'의 작사 작곡에 참여 했던 타블로와 퓨처바운스가 다시 뭉쳤다.

YG관계자는 "'슬픈노래'라는 제목만 들으면왠지 슬픈 가사를 지닌 발라드 장르 같지만 사실은 정 반대다. 젝스키스가 YG로 영입된 이후에 처음으로 발표하는 경쾌한 리듬의 곡으로서 더이상 슬픈노래를 듣고 싶지 않다는 내용을 담은 리드미컬한 빠른 곡"이라고 설명했다.

d

젝스키스는 음악방송 무대를 위해 요즘 '슬픈노래' 안무 연습에 매진하고 있는데 멤버들은 노래는 슬프지 않은데 몸이 힘들어서 슬프다 라며 YG 안무가에게 엄살을 부린다는 재미있는 에피소드도 함께 전했다.

지난해 '세단어'의 경우 싱글 발표였지만 오는 28일 발표 되는 앨범의 경우 더블 타이틀곡이다. 현재 두 편의 뮤직비디오 편집 까지 모두 완성된 상태라 발매 일정에는 전혀 무리가 없다.

YG가 젝스키스와 만난지 얼마 되지는 않았지만 멤버들과 팬들에게는 알마나 큰 의미 있는 해인지잘 알고 있는 만큼, 사진 전시회 와 팬미팅 그리고 대규모 콘서트등 20주년과 관련된 다양한 이벤트를 체계적으로 준비 중에 있다. 20주년이 큰 의미있는 해이지만 과거를 기념하기 보다 젝스키스가 더 도약할수 있는 한해가 되도록 최선의노력을 다하겠다는 의지를 밝혔다.

수정 사항 제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