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유가 컴백하며 그간의 논란과 앨범에 얽힌 비하인드 스토리를 밝혔다(화보)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21일 서울 마포구 서교동 메세나폴리스 신한카드 판스퀘어 라이브홀에서는 가수 아이유의 정규 4집 '팔레트' 쇼케이스가 열렸다. 아이유의 정규앨범 발표는 3년 반 만이다.

  • OSEN
    이미 전부터 아이유의 4집 앨범은 다양한 가수들의 콜라보로 주목받았다. 아이유는 이날 오혁, 지드래곤과 콜라보 작업을 하게 된 이야기를 밝혔다.
  • OSEN
    OSEN에 따르면 우선 아이유는 선공개곡이었던 '밤편지'와 '사랑이 잘'이 음원차트에서 좋은 성적을 거둔 것에 대해 언급하며 "정말 행복했다"고 전했다.

    또 "'사랑이 잘'은 후렴구 멜로디 메이킹을 하는데 오혁이 생각났다"며 "오혁의 와일드하면서도 따뜻한 목소리가 노래와 잘 어울릴 거라고 생각했다"고 말했다. 아이유는 "오혁과는 원래 친구처럼 편하게 지내는데, 둘 다 고집이 세 의견 마찰이 좀 있었다"라며 "유난히 골치 아팠지만 즐거웠던 곡"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 OSEN
    지드래곤은 이번 앨범의 타이틀곡 '팔레트'의 랩 피처링을 맡았다. 아이유는 "음악적으로 지드래곤의 팬인데, 이 곡을 만들 때 조언을 많이 구했다"라며 "그 당시에는 피처링 생각은 없었다"고 전했다.
  • OSEN
    그러나 작업을 이어가다 보니 노래에 랩이 들어가면 좋겠다는 생각을 했고, 이 노래에 대해 잘 알고 있는 사람인 지드래곤에게 부탁했다는 것.

    아이유는 "이번 앨범을 통해 다양한 모습을 보여주고 싶었다"라며 "각 분야 최고의 분들을 모시고 싶었는데 때마침 인맥이 있어 이 분들과 함께하게 됐다"고 전했다.

    아이유의 이번 앨범에는 영화음악감독 이병우, 작곡가 손성제, 선우정아, 오혁, 샘김 등이 참여했다.
  • OSEN
    이날 아이유는 '사랑이 잘' 노래 가사가 실제 경험담이냐는 질문을 받았다. 이에 아이유는 "새로운 캐릭터가 돼 핑퐁처럼 가사 작업을 한 것으로, 경험담과는 거리가 멀다"고 전했다.
  • OSEN
    지난 앨범 '챗셔'의 수록곡 '제제'와 관련된 논란에도 입을 열었다. 아이유는 "처음 프로듀싱에 임한 만큼 완벽하게 해내지 못한 부분이 있었다"라며 "더 좋은 모습을 보여드릴 수 있을거라 생각한다"고 전했다.

    아래는 이날 아이유의 모습이다.
  • OSEN
  • OSEN
  • OSEN
  • OSEN
  • OS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