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7년 04월 18일 22시 51분 KST | 업데이트됨 2017년 04월 18일 22시 51분 KST

안철수가 김정은에게 그로울링의 메시지를 보냈다

안철수 국민의당 대통령 후보가 '보수의 심장'인 대구를 찾아 김정은 정권을 향해 특유의 굵은 목소리 연설톤으로 경고의 메시지를 보냈다.

안 후보는 18일 오후 대구 동성로에서 열린 유세에서 "북한 김정은 정권을 향해 경고한다. 핵을 버려라. 도발을 멈춰라"라며 목소리를 높였다.

이어 "대한민국을 다시 꿈꾸게 하겠다"며 "대구가 미래를 선택해야 한다. 통합을 선택해야 한다. 안보를 선택해야 한다"며 대구 시민을 향해 지지를 호소했다.

그는 "나를 지지하는 국민을 적폐라고 공격했던 문 후보가 이제와서 통합을 말한다"며 "통합은 국민을 위해 하는 것이지 선거를 이기기 위해 하는 것이 아니다. 선거에 이기고 계파패권으로 돌아가는 것은 통합이 아니다"라며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대통령 후보를 비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