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희정 지사의 아들이 지금은 문재인 캠프에서 율동을 하고 있다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안희정 지사의 아들 안정균 씨가 문재인 캠프에서 열심히 율동 중인 것으로 보도됐다.

더불어민주당 경선 과정에서 안 지사의 곁에서 모습을 보이던 안정균 씨.

속상해말고 웃으쎄요😁 #오마니 #아부지 #맏딸 #웃음 #smile #happy

안(@jk_athlete)님의 공유 게시물님,

'큰아들' 명찰을 패용한 안 씨는 안 지사의 열성 지지자.

더불어민주당 인터뷰 #나는 #민주당 #권리당원 #애당심 #사랑 #화이팅

안(@jk_athlete)님의 공유 게시물님,

그러나 최근에는 문재인 캠프의 옷을 입고 나타나기 시작했다.

ahn

시사인에 따르면 당차원에서 안정균 씨를 영입했다고 한다.

"당에서 연락이 왔고 나도 당을 위해서 하고 싶었기 때문에 바로 합류했다. 하루 종일 유세 따라다니며 하고 있다."

안 씨는 더불어민주당 유은혜 의원(고양시병)과 사진을 찍기도 했다.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