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채원 측이 '남자친구' 주장 네티즌을 고소했다 (공식입장)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배우 문채원이 본격적인 법적 대응에 나섰다.

1

문채원 소속사 나무엑터스 측은 12일 "문채원 배우 관련 악성 네티즌에 대한 법적 대응 진행 상황을 전한다"고 입장을 전했다.

이어 "지난 주 문채원 배우의 남자친구라며 허무맹랑한 이야기를 주장하는 한 네티즌의 도 넘은 허위 글에 경고 공지했다"며 "하지만 이후에도 지속적으로 글을 게재하며 소속 배우의 명예를 훼손시키고 있음을 확인했고 이에 강남경찰서에 지난 11일 오후 고소장을 제출했음을 알려드린다"고 덧붙였다.

마지막으로 "문채원 배우를 아끼고 사랑해 주시는 팬 분들에게 심려를 끼쳐 드린 점 다시 한 번 죄송스럽게 생각한다"면서 "걱정해주시고 응원해주신 많은 분들께 감사드린다"고 마무리지었다.

앞서 나무엑터스는 지난 5일 오전 공식 홈페이지에 "금일, 배우 문채원의 남자친구라고 주장하며, 온라인상에 성적 모욕감을 주는 글을 지속적으로 게재하는 한 네티즌에 대하여 더이상 좌시하지 않을 것임을 공지하며 해당 네티즌에게 경고한다"고 경고문을 띄운 바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