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가 9개 공원에 고양이 급식소를 설치한다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성남시가 오는 12일까지 반려동물용품 수입회사인 ㈜펫트코리아(대표 심세환)가 후원한 고양이 급식 시설 20개를 공원 곳곳에 설치한다고 7일 밝혔다.

news1

'성남시 길고양이 밥집'이란 이름의 이 급식시설은 가로 66㎝, 세로 45㎝, 높이 60㎝ 규모의 나무 재질로 만들어졌다.

중앙공원(4개소), 율동공원(4개소), 운중공원(2개소), 판교공원(2개소), 희망대공원(2개소), 상희공원(2개소), 여수공원(2개소), 종달새공원(1개소), 이매 아름공원(1개소)에 설치·운영된다.

운영은 지역 캣맘 등이 주축이 된 자원 봉사자들이 맡는다. 고양이 사료를 지원하고, 급식소별로 책임자를 지정해 관리하는 방식이다.

성남시는 길고양이 급식소 운영 성과를 지켜본 뒤 확대 설치 방안을 마련할 계획이다.

한편 성남시는 길고양이와 시민들의 공존을 위해 지난 2003년부터 개체 수 조절을 위한 중성화사업(TNR)을 실시해 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