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하철 1호선 성추행범' 붙잡은 40대 여성의 활약(영상)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시민들이 퇴근길 지하철에서 여성을 성추행한 40대 남자를 붙잡았다.

조선일보에 따르면, 불과 어제(5일) 저녁 7시경 지하철 1호선에서 벌어진 사건인데 경위는 대략 이렇다. 성추행범을 잡는 데 기여한 모든 시민이 멋지지만, 그중에서도 특히 한 40대 여성의 활약이 눈에 띈다.

피해자 B씨가 취재진에게 당시 상황에 대해 울면서 설명하고 있다.

40대 남성 A씨, 안양에서 서울 방면으로 운행하는 지하철 1호선에서 20대 여성 B씨를 성추행함



B씨는 등 뒤에 서 있던 A씨가 자신의 신체를 만지는 것을 느꼈으나 너무도 당황해 아무런 말도 나오지 않음



이 모습을 본 한 여성이 B씨에게 '이쪽으로 오라'며 도움의 손길을 내밈



B씨는 곧바로 자리를 이동했으나, A씨는 계속 B씨를 뒤따라가 B씨의 다리에 자신의 다리를 문지름



B씨가 울며 앞자리에 앉은 승객에게 '뒤에 있는 분이 자꾸 나를 만진다'며 도움을 청함



A씨는 천연덕스럽게 B씨에게 '저 때문에 우시는 거예요?'라고 물음



이 모든 상황을 지켜본 한 40대 여성이 성추행범인 B씨의 멱살을 잡고 '이런 짓 그만하라'고 제지함



같은 칸에 타고 있던 한 시민은 코레일 직원에게 신고함



코레일 직원이 출동해 40대 여성과 함께 성추행범을 지하철에서 끌어내림

KBS에 따르면, 서울 구로경찰서는 A씨를 강제추행 혐의로 불구속 입건했으며 현재 범행동기를 조사 중이다.

Close
강남역 밤길 시위
/
페이스북
트윗
AD
이 기사 공유하기
닫기
기존 슬라이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