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유, 오혁과 콜라보 곡은 '사랑이 잘'..'권태기 커플'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아이유의 두 번째 선공개곡이 7일 공개된다.

아이유는 오는 7일 오후 6시 정규 4집 두 번째 선공개곡 '사랑이 잘(with 오혁)'의 음원을 전격 공개한다.

7일 베일을 벗을 신곡 '사랑이 잘'은 밴드 혁오의 보컬 오혁과 아이유가 함께 특별한 애정을 담아 완성시킨 컬래버레이션 송으로 알려지며 일찍부터 화제를 모았다. 아이유와 오혁은 앞서 '무한도전', 'SBS 가요대전'의 협업무대 활동을 거쳐 남다른 음악적 교감과 친분을 쌓아온 동갑내기 아티스트다.

가요계를 대표하는 남녀 음원강자 아이유와 오혁이 공식적으로 함께 뭉친 최초의 협업 음원인 이 곡은 ‘밤편지’의 뒤를 이어 더욱 막강해질 두 번째 ‘메가히트’를 기대케 하고 있다.

사랑이 잘 with 오혁 4월 7일 사진 한다솜언니

이지금(@dlwlrma)님의 공유 게시물님,

아이유 정규 4집 2차 선공개곡 '사랑이 잘'은 권태기에 놓인 남녀의 시각에서 털어놓는 사랑에 대한 솔직 담백한 대화를 감각적으로 풀어낸R&B 트랙이다. 현실적인 가사, 두 사람의 매혹적인 보이스 조합 등이 독특한 매력을 더할 곡인 만큼 기대를 모은다.

이에 앞선 4일 0시, 아이유 소속사 페이브 엔터테인먼트 측은 공식 SNS를 통해 '사랑이 잘'의 커버 이미지를 깜짝 공개해 화제를 모으고 있다.

공개된 이미지는 내추럴한 티셔츠와 재킷 차림을 한 채 '권태로운 커플'로 변신한 아이유와 오혁의 독특한 케미가 눈길을 끈다. 네 컷의 사진 속에는 어깨에 팔을 두르는 친근한 스킨십과 달리 서로 다른 방향을 향한 두 사람의 시선이 미묘한 긴장감을 자아내 이번 신곡에 대한 궁금증을 자아낸다.

특히 아이유는 지난달 25일 자신의 팬카페를 통해 ‘사랑이 잘’에 대해 언급하며 "’밤편지’와는 전혀 다른 감성의 곡이다. 그간 잘 사용하지 않던 소리를 많이 썼다는 점에서 (새로운) 시도가 될 것"이라 소개해 이번 협업에 대한 기대감을 드러냈다.

이처럼 정규 4집으로 시도하는 아이유의 첫 번째 음악적 실험이 될 트랙 ‘사랑이 잘(with 오혁)’이 ‘밤편지’와 함께 또 한번 대중들의 마음을 사로잡을 수 있을지 기대를 모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