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철수는 '박근혜 사면'에 대해 "왜 소란스러운지 모르겠다"고 말했다

게시됨: 업데이트됨:
24
뉴스1
인쇄

국민의당 대선주자인 안철수 후보는 2일 박근혜 전 대통령 사면 논란과 관련해 "저는 사면권 남용은 안 된다고 말씀드린 것"이라며 "왜 소란스러운지 모르겠다"고 말했다.

안 후보는 이날 오후 서울·인천 지역 순회경선의 거점 투표소인 서울 장충체육관에서 진행된 합동연설을 마친 뒤 기자들과 만나 이렇게 밝혔다.

그는 이날 연설에서 "능력없는 사람들이 상속으로 높은 자리에 오르면 안 된다. 무능력한 상속자가 국민 삶을 결정하게 해서는 결코 안 된다"고 언급한 게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후보를 겨냥한 것인가라는 질문에 "제가 말씀드린대로 보시면 된다. 모든 분들이 공감할 것 아니겠나"라며 부정하지 않았다.

안 후보는 또 경선 흥행에 관해 "국민이 변화를 바라신다. 변화할 것이라고 기대한다. 그 기대에 제대로 부응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했다.

수정 사항 제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