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자화장실에 몰카를 설치했다 자기 얼굴이 찍혀 잡혔다

게시됨: 업데이트됨:
PUBLIC TOILET DOOR
kostsov via Getty Images
인쇄

연천군청 공무원이 여자화장실에 몰래카메라를 설치해 찍다가 적발됐다.

경기 연천경찰서는 연천군청 소속 무기계약직 공무원 A씨(35)를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 혐의로 불구속 입건했다고 27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 17일 군청 여자화장실 내부 여성용품 수거함에 몰래카메라를 설치해 여성들을 몰래 촬영한 혐의를 받고 있다.

A씨의 범행은 이날 화장실을 이용하려던 여직원 B씨가 여성용품 수거함에 부착된 소형 카메라를 발견해 군청 감사실에 보고하면서 드러났다.

A씨는 자신이 설치한 카메라에 얼굴이 찍혀 덜미를 잡혔다.

경찰은 A씨를 상대로 몰래카메라를 이용한 추가 범죄가 없었는지에 대해 수사를 계속하고 있다.

수정 사항 제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