썰전이 박근혜 검찰 조사 때문에 추가 녹화를 했다

게시됨: 업데이트됨:
1
JTBC
인쇄

‘썰전’이 박근혜 전 대통령이 탄핵 11일 만에 피의자 신분으로 검찰에 출두한 내용에 대해 얘기했다.

그동안 JTBC ‘썰전’은 월요일 녹화 후 목요일에 방송되는 시스템이었지만, 이번주 박 전 대통령의 검찰 출두가 화요일로 결정되면서 지난 수요일 추가 녹화를 진행했다.

먼저 김구라는 박 전 대통령이 검찰 조사에 앞서 포토라인에서 남긴 29자의 메시지에 대해 “두 분은 어떻게 보셨나?”고 질문했다.

전원책은 “검찰과 밀당을 해야 하기 때문에 가장 평범한 두 마디가 나온 것이다. 역대 대통령과 비슷했다”고 평가했다. 유시민은 “두 문장은 아무런 메시지를 안 낸 것 같지만 깊이 들여다보면 메시지가 있다”고 상세하게 분석했다. 23일 밤 10시 50분 방송.

Close
썰전 문재인
/
페이스북
트윗
AD
이 기사 공유하기
닫기
기존 슬라이드

수정 사항 제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