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uffpost Korea kr

김종인 민주당 전 비대위원장 "나의 대선 출마, 지켜봐달라"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더불어민주당을 탈당한 김종인 전 비대위원장이 18일 "대선출마에 대해 어떤 결정을 하는지 지켜봐달라"며 대선출마 가능성을 열어놨다.

김 전 비대위원장은 이날 오전 부산 해운대구 해운정사에서 조계종 종정인 진제스님과 오찬을 가진 후 기자들과 만나 "지금까지 (대선출마) 고민을 솔직히 많이 한 게 사실이다"며 이같이 밝혔다.

the

김 전 비대위원장은 "대선에 뛰어들어서 성취할 수 있을 것인가 판단을 스스로 해봐야 한다"며 "혼자 힘으로 가능하다고 생각되면 결심할 수 있지만, 불가능하다고 생각하면 안할 수 있다"고 대선출마를 고민 중임을 밝혔다.

그러면서 "정치는 항상 움직이는 것"이라며 "아직 시간이 조금 남아 있으니 한 번 두고보자"고 덧붙였다.

김 전 비대위원장은 최근 논란이 되고 있는 개헌에 대해서는 "민주당 대선주자들은 다음 지방선거에서의 개헌을 확실한 공약으로 내놔야 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그는 "3당이 개헌을 발의한다고 하지만 민주당 쪽에서 흔쾌한 자세를 보이지 않고 있다"며 "대선 전 개헌에 대해 상당히 회의적으로 생각한다"고 대선 전 개헌을 부정적으로 전망했다.

이어 "대선 후 내년 지방선거 개헌 얘기도 나오는데, 새 정부는 정치, 경제를 극복하고 야당과 협상도 진행해야 한다. 개헌을 준비할 여력이 없을 것"이라며 빈공약이 될 가능성이 크다"고 덧붙였다.

수정 사항 제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