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리와 지드래곤의 열애설에 SM 엔터테인먼트가 전한 입장

게시됨: 업데이트됨:
SELF ESTEEM
뉴스1
인쇄

설리 측이 빅뱅 지드래곤과의 열애설을 일축했다.

설리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16일 뉴스1스타에 "사실무근"이라며 지드래곤과의 열애설에 관한 공식 입장을 밝혔다.

최근 온라인 상에서는 지드래곤과 설리가 하트 모양의 반지를 착용했다며 이 반지가 커플링이라는 주장이 제기됐다. 아울러 지난 2월 지드래곤과 설리, 가인, 구하라가 함께 놀이공원에 놀러간 사진이 공개되기도 했기에 열애설이 더욱 번졌다.

한편 YG측 역시 스타뉴스를 통해 "말도 안 되는 이야기"라며 열애설을 일축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