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업자 135만 명, 사상 최대치를 기록하다

게시됨: 업데이트됨:
E
gettyimagesbank
인쇄

우리나라 실업자가 135만명으로 사상 최대치를 기록했다. 실업자가 이렇게 많이 양상된 것은 국제통화기금(IMF) 외환위기 직후인 1999년 8월 이후 처음이다.

15일 통계청이 발표한 '2017년 2월 고용동향'에 따르면 지난달 실업자는 135만명으로 전년동월대비 3만3000명 증가했다.

이는 IMF외환위기의 여파로 실업자가 크게 늘었던 1999년 8월(136만4000명) 이후 17년6개월만에 최대치다.

default

실업률도 전년동월대비 0.1%포인트(p) 상승한 5.0%를 나타내며 2월 기준으로 2001년 2월(5.1%) 이후 16년만에 최대치로 치솟았다.졸업시즌을 맞아 졸업 후 취업활동에 뛰어들거나 공무원 시험에 응시하는 청년층이 늘면서 실업률이 상승한 것이다.

15~29세 청년실업률은 12.3%로 집계돼 2016년 2월(12.5%)에 이어 2년 연속 12%대를 기록했다. 청년실업자는 전년동월대비 1만2000명 감소했다.

실업자 증가와 함께 취업자 증가폭도 눈에 띄게 증가했다. 2월 취업자는 2578만8000명으로 전년동월대비 37만1000명 증가했다. 지난해 11월 이후 20만명대로 떨어졌던 취업자 증가율은 3개월만에 30만명대를 회복했다.

수정 사항 제안